졸업하고 처음 본 동규 선생님.

 

어찌나 어색해 하던지... 그 높임말에 모두들 웃었다는...ㅋㅋㅋ